기사제목 장흥군, 아열대작목 새소득원 ‘향그레 레드향’ 수확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장흥군, 아열대작목 새소득원 ‘향그레 레드향’ 수확

새로운 농가 소득원 부상…기후변화 대체 작목 중점 육성
기사입력 2020.01.16 09:14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장흥군(군수 정종순)에서는 새로운 소득원으로 부상하고 있는 레드향의 수확이 한창이다.

 

원래 제주도에서 생산되는 대표적인 만감류 레드향이 요즘에는 육지에서도 재배되고 있다.

 

장흥에 레드향이 도입된 것은 5년 전 토마토 등 다른 작목과 비교해 수확 할 때 손이 덜 가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

 

특히 장흥지역은 제주도와 비교해서 일조량이 많고 봄이 되면 해풍이 많이 불어와 당도가 뛰어난 것이 특징이다.

 

지구 온난화로 기온이 올라가면서 기존 시설원예 작목의 경쟁력이 낮아져 새로운 작목 도입 필요성이 대두됨에 따라 장흥군은 레드향을 기후변화 대체 작목으로 중점 육성하고 있다.

 

현재 장흥군 22농가에서 9ha 규모로 재배되고 있다.

 

주 수확기는 122월로, 온주밀감에 비해 특유의 맛과 향기가 있고 저장기간이 길어 인기가 높다.

 

장흥 레드향 향그레의 당도는 평균 15브릭스로 다른 만감류와 비교하여 단맛이 강한 것은 물론, 과즙이 풍부하고 식감이 뛰어나 소비자들이 많이 찾고 있다.

 

장흥군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레드향은 일손이 적게 들어 기존시설원예 대체 작물로 큰 인기를 누리고 있다앞으로도 장흥의 기후에 맞는 아열대 과수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나갈 계획 이라고 말했다.

 

 

/윤진하 기자

<저작권자ⓒ투데이미디어뉴스1, everyd.co.kr & www.todaymedianews1.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매일뉴스 (http://매일뉴스.com) /  등록일 : 2013..4. 1 /대표메일 : mchm2013@naver.com  
Ω 전남 목포시 옥암동 1166-1 / 회장: 최형주/ 발행 : 문철호/ 편집인: 문철호 /청소년보호책임자: 문철호 
등록번호 : 전남 아 00199 /대표전화 070-8803-5737 : Ω 영암군 영암읍 역몰길12
투데이미디어뉴스1, everyd.co.kr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