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해남군, 해양쓰레기 제로화로 청정바다 정화 사업 구슬땀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해남군, 해양쓰레기 제로화로 청정바다 정화 사업 구슬땀

- 집중호우 유입 2,600톤, 해양쓰레기 정화사업 4,300톤 신속처리
기사입력 2021.08.05 15:2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5-집중호우 해양쓰레기 제거 6158880-2.jpg

 

해남군(군수 명현관)은 지난 7월 발생한 집중호우로 인해 유입된 해양쓰레기 수거를 비롯해 연간 해양 정화사업을 통해 청정바다 만들기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지난 7월 해남군에는 집중호우로 인해 4개면 연안에 2,600톤의 해양쓰레기가 유입되어 해양오염 등 2차 피해가 우려됨에 따라 호우복구와 동시에 신속한 쓰레기 수거·처리에 나섰다.
 
군은 농경지와 도로 침수 등 내륙지역에 많은 피해가 발생하면서 중장비 섭외에 어려움이 있을 것으로 예상되어 해당 읍면과 사전 협력해 발빠르게 굴착기 등 중장비를 확보해 해양쓰레기 처리를 실시했다. 또한 도로가 개설되어 있지 않은 해안가나 수심이 얕은 해역은 해상크레인을 장착한 전복양식장 관리선을 투입해 쓰레기를 처리하는 등 수해 복구에 속도를 높일 수 있었다.
 
5-집중호우 해양쓰레기 수거 20210707_133347.jpg
 
군은 국도비 복구 비용 외에도 군 예비비 3억원을 투입해 처리가 시급한 해양쓰레기 350톤을 직접 처리하는 등 선제적인 대응으로 해양쓰레기 약 2,000여톤을 처리한 가운데 잔여 물량은 8월까지 수거 처리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올해 해양쓰레기 정화사업을 통해 지금까지 9개면, 4,300톤의 해양쓰레기를 수거하는 등 총 6,900톤을 처리할 예정으로 해양쓰레기 없는 청정바다 조성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해남군은 민선 7기 군정중점 과제로 해양쓰레기 제로화 실현을 추진, 2018년부터 지난해까지 1만 2,000톤을 수거 처리하는 성과를 거두고 있다.
 
명현관 군수는 “매년 발생되는 해양쓰레기 신속수거처리를 위해 해양쓰레기 선상집하장을 확대 지원하고 부족한 예산확보를 위해 지속적으로 국비확보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윤진하 기사 기자 @]
<저작권자ⓒ투데이미디어뉴스1, everyd.co.kr & www.todaymedianews1.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매일뉴스 (http://매일뉴스.com) / (http:// 투데이미디어뉴스1) / 등록일 : 2013..4. 1 /대표메일 : mchm2013@naver.com  
Ω 전남 영암군 영암읍 역몰길 12  회장: 최형주/ 발행 : 문철호/ 편집인: 문철호 /청소년보호책임자: 문철호 
등록번호 : 전남 아 00199 /대표전화 070-8803-5737 : Ω 영암군 영암읍 역몰길12
투데이미디어뉴스1, everyd.co.kr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